문재인 대통령, 군 주요 직위자 초청 오찬
문재인 대통령, 군 주요 직위자 초청 오찬
  • 김경탁
  • 승인 2019.12.27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들에 국방·안보 확고한 믿음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

문재인 대통령은 27일 낮 12시부터 1시간 40분 동안 청와대 상춘재에서 군 주요 직위자를 초청 오찬을 함께하며 노고를 치하했다.

이날 오찬에서 문 대통령은 “그동안 고생이 많았다. 2020년에도 국민들에게 국방과 안보에 대한 확고한 믿음을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 해 동안 고생한 군 주요 직위자들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된 이날 오찬에는 정경두 국방부 장관, 박한기 합동참모의장, 서욱 육군참모총장, 심승섭 해군참모총장, 원인철 공군참모총장, 최병혁 연합사 부사령관, 이승도 해병대 사령관이 참석했다.

문 대통령과 참석자들은 각 군의 전투태세, 국방개혁 추진상황, 달라진 병영문화 등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고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전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