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 이용해 주민등록등·초본 등 증명서 발급·보관 가능해져
스마트폰 이용해 주민등록등·초본 등 증명서 발급·보관 가능해져
  • 조시현
  • 승인 2019.11.21 13:06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안전부,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리는 정부혁신박람회에서 체험장 부스 마련
12월 주민등록등·초본 시작, 내년 3월 건강보험자격확인서 등 12종까지 서비스 확대할 계획

앞으로 개인이 스마트폰을 이용해 주민등록등·초본 등 각종 증명서를 발급받아 보관할 수 있게 된다.

행정안전부는 22일부터 3일간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리는 정부혁신박람회에서 ‘증명서 발급, 이제는 어디서나 모바일로, 모바일 전자증명서’ 부스를 설치하고 전자증명서 체험행사를 연다고 21일 밝혔다.

방문객은 전시부스에 마련된 스마트폰을 통해 정부24에 접속해 주민등록등초본을 선택한 후 수령방법을 ‘전자문서지갑’으로 하면 해당 전자증명서가 발급되는 과정을 체험할 수 있다.

전자증명서 발급서비스 시뮬레이션 체험 외에도 △전자증명서 발급‧유통 서비스 소개 동영상, 안내책자 △체험결과 도장받기·SNS 홍보에 대한 경품추첨 행사 △전자증명서 이름 투표 등의 행사를 진행해 방문객들의 관심을 유도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주민등록번호만 입력하면 주차장, 수영장, 체육시설 등 지자체나 공공기관이 운영하는 공공시설의 법정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자격이 되는지 자동으로 알려주는 ‘공공시설 이용요금 감면자격 확인서비스’도 함께 체험할 수 있다.

전자증명서 서비스는 주민등록등·초본 등 각종 증명서를 전자문서 형태로 발급했다가 은행이나 관공서 등에 온라인으로 제출할 수 있는 서비스다. 

암호화된 상태로 보관, 전송돼 보안성이 높다. 정부는 12월 주민등록등·초본을 시작으로 내년 3월에는 금융생활에 많이 쓰이는 건강보험자격확인서 등 12종까지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이재영 행안부 정부혁신조직실장은 “국민들로부터 받은 다양한 의견을 꼼꼼히 반영해 서비스 이용자 만족도를 높이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강경애 2019-11-21 14:46:24
와우~~~ 스마트한 정부!!!

이니몽 2019-11-21 13:25:20
굿

이준호 2019-11-21 13:11:38
좀 더 편해지겠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