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경제 활성화 위한 공공기관 역할 점검
산업부, 경제 활성화 위한 공공기관 역할 점검
  • 김경탁
  • 승인 2019.11.05 1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기관 기관장 회의’ 개최, 공직기강 확립 및 공공성 제고 강조
올해 22조원+1.5조원 투자 이행 및 14조 8천억원 구매 100% 집행

산업통상자원부(이하 산업부)는 성윤모 장관 주재로 5일 한국무역보험공사 대회의실에서 소관 41개 공공기관 기관장이 참석하는 「공공기관 기관장 회의」를 개최하고 경기 활성화를 위한 공공기관의 역할 강화와 공공기관의 공직기강 확립 및 공공성 제고 등에 대해 논의했다.

산업부는 회의를 통해 송배전 설비 및 ICT 확충 등 공공기관이 올해 투자하기로 한 22조원을 차질 없이 집행하기로 하는 동시에 경제 활력 제고를 위해 활용 가능한 수단을 총동원하여 내년도 투자 계획 중 1조 5천억원을 금년도로 당겨 투자하기로 했다.

동시에 공공기관의 물품‧용역 등의 구매와 관련하여서도 금년에 계획된 14조 8천억원을 연내 100% 이행하기로 했다

아울러 음주운전, 성 비위, 갑질 행위 등 사회적 물의를 야기하는 행위를 철저히 단속하여 복무기강을 확립하고, 안전강화 대책의 적극 이행을 통한 안전사고 예방과 적극행정 문화의 확고한 정착에도 매진하기로 했다 

성윤모 장관은 “일본의 수출규제를 비롯하여 미중 무역 분쟁 등 글로벌 불확실성이 확대되는 가운데 우리 경제도 엄중한 상황에 놓여있다”며 “우리 경제에서 큰 비중을 차지하는 공공기관이 산업부와 합심하여 경제 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으로 나서줄 것”과 “공직기강 확립과 공공성 제고에도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 자리에서 성윤모 장관은 주요 기관들의 향후 경영 계획과 애로사항 등을 경청한 후, 산업부도 공공기관이 경제 활성화를 위한 노력과 사회적 책임을 다해나갈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산업부는 12월에도 회의를 개최하여 공공기관의 투자 및 소비 이행상황, 복무기강 확립, 안전사고 대비 및 적극행정 정착 등을 지속 점검할 예정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