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경두 국방장관, 찰스 브라운 美 태평양공군사령관과 면담
정경두 국방장관, 찰스 브라운 美 태평양공군사령관과 면담
  • 조시현
  • 승인 2019.10.16 15:0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 장관·브라운 사령관 "북미 간 비핵화 실무협상은 굳건한 한미동맹 있었기에 가능했다"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정착 위해 韓美 공군 간 소통과 공조 더욱 강화해 나가기로

정경두 국방부 장관은 16일 찰스 브라운 미국 태평양공군사령관을 접견하고 한미동맹을 더욱 강화해 나가기로 논의했다.

브라운 사령관은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서울 ADEX) 참석 차 방한 중이다.

국방부는 이날 보도 자료를 통해 정 장관과 브라운 사령관이 이날 오전 서울 국방부 청사에서 열린 면담에서 “북미 간 비핵화 실무협상이 열릴 수 있었던 것은 굳건한 한미동맹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는 점에 공감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이들은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정착을 위한 외교적 노력을 뒷받침하는 차원에서 한미 공군 간 소통과 공조를 더욱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국방부는 특히 브라운 사령관이 한미 연합방위태세와 미 제7공군에 대한 태평양공군사령부의 전폭적이며 변함없는 지지를 재확인했다고 전했다.

한편 브라운 사령관은 이날 오후에는 서울 ADEX가 열리는 경기도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원인철 공군참모총장을 만나 한반도 안보 상황을 공유하며 한미동맹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 자리에서 양측은 ‘한미 연합지휘소 훈련’, ‘레드플래그 알래스카(Red Flag-Alaska)’ 등 연합훈련의 발전방향과 조종사 교류협력 추진, 우주 및 사이버방호 분야 협력 강화 등 한미 공군의 주요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뭐여 2019-10-16 16:34:54
이런 댓글 갑분싸겠지만.. 사령관님 단추 갯수에 자꾸 눈이 가요.. 기럭지 웬일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