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대통령 "태풍 피해복구·ASF 대책 등 민생 현안에 총력"
文 대통령 "태풍 피해복구·ASF 대책 등 민생 현안에 총력"
  • 조시현
  • 승인 2019.10.07 16:14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석·보좌관회의 주재..."사망자·유가족·실종자 가족들께 깊은 애도와 위로 말씀 드린다"
"ASF 확산 방지에 총력 대응...전에 없던 과감한 조치 시행해"
"축산 시스템 선진화 방안 속도있게 추진해 주길 바란다"

문재인 대통령은 7일 “태풍 피해 복구와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대책 등 민생 현안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2시 청와대 여민1관에서 3주만에 수석·보좌관회의를 열고 먼저 최근 제18호 태풍 ‘미탁(MITAG)’ 피해와 관련해 “피해를 입은 지역에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서둘러 정부 지원이 조기에 이뤄질 수 있도록 하겠다”며 신속한 복구를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태풍 피해가 심각하다. 인명피해가 컸고 이재민도 적지 않다”며 “사망자와 유가족, 아직 찾지못한 실종자 가족들께 깊은 애도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정부는 지자체와 함께 신속한 복구와 구호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며 “공공시설 뿐만 아니라 사유시설의 응급복구에도 행정력을 충분히 지원하고 이재민들의 긴급 구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정부의 복구 대책을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이번 태풍 피해에서 가장 두드러지는 점으로 가을 태풍의 집중호우에 따른 축대 붕괴와 산사태 등이 큰 인명 피해로 이어졌다는 것을 꼽았다.

이어 “기후변화 속에서 가을 태풍은 늘어날 전망이고 집중 호우도 갈수록 빈도와 강도가 심해질 것으로 예상된다”며 “정부는 지지체와 협력해 집중호우에 취약한 지역과 시설에 대한 대대적 점검과 함께 안전관리를 전반적으로 강화하는 대책을 실효성 있게 세워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또 문 대통령은 ASF 확산 대책 마련도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 정부가 확산을 막기 위해 총력 대응하고 있다”며 일선 현장에서 방역에 힘쓰고 있는 공무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아울러 “최우선 과제로 다른 지역 중 특히 남쪽으로 확산을 막아야 한다”며 “이를 위해 강화, 김포, 파주, 연천 등 발생지역에서 사육하는 모든 돼지를 예방적 살처분을 넘어 전량 수매비축하는 등 전에 없던 과감한 조치를 시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유엔군 사령부와의 협의와 북측에 대한 통보절차를 거쳐 비무장지대를 포함한 민간인 통계선 이북 전 접경지역에 군 헬기 항공방제를 실시하고 있다”며 “중장기적 대책도 필요하다. 양돈농가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보상금 지급과 생계안정 자금 지원이 원활하게 이뤄 수 있도록 세심하게 챙기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상대적으로 질병관리가 쉬운 스마트 축사 등 축산 시스템을 선진화하는 방안도 속도있게 추진해 주길 바란다”며 “가축전염병은 축산농가만의 문제가 아니다. 축산 가공 등 관련 산업의 수출과 관광산업, 소비위축 등 국가경제 전반에 영향을 미친다”고 설명했다.

이어 “우리 정부는 선제적 방역과 발빠른 대응으로 매년 발생하던 조류독감과 구제역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조기에 차단한 경험이 있다”며 “이번 기회에 국가가축 전염병 대응 체계를 획기적으로 강화할 필요가 있다. 가축 전염병 바이러스 연구와 백신 개발, 역학 조사 등을 종합적으로 수행하는 연구기관 설립을 포함하여 다양한 방안을 국가적 과제로 검토해주길 바란다”고 주문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쿨성우 2019-10-07 19:35:16
조국장관님에만 혈안이 되어 민생은 딴전...자유당및 소수야당놈들 일을 안해 ㅡㅡ

뭐여 2019-10-07 17:26:12
우리 대통령님 안 그래도 바쁘시다ㅠ 병균이고 태풍이고 귀찮게 하지뭬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