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찬식 칼럼] 윤석열은 국민들에게 탄핵당했다
[김찬식 칼럼] 윤석열은 국민들에게 탄핵당했다
  • 김찬식
  • 승인 2019.09.29 00:49
  • 댓글 4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검찰총장에서 스스로 물러나는 것이 마지막으로 국민에게 충성하는 길
(사진=조시현 기자)
(사진=서울 서초동 대검찰청과 서울중앙지검을 가르는 대로를 가득 메운 시민들, 조시현 기자)

10년 전 노무현 대통령이 검찰에 소환돼 서초동 대검찰청에 도착했을 때 지지자 100여 명만이 "노무현 대통령님 힘내세요"를 외치며 응원을 보냈다.

그리고 얼마 후 노무현 대통령은 세상을 떠나셨다. 

딱 10년이 지났다.

100여 명의 지지자들이 주위의 눈총을 받으며 응원을 외쳤던 그 서초동 중앙지검엔 100만 명의 지지자들이 모여 "조국수호! 검찰개혁!'을 외쳤다.

역사에 만약은 없지만 10년 전 노 대통령이 서초동 대검찰청에 왔을 때 100여 명이 아닌 100여만 명이 와서 '노무현 수호'를 외쳤다면 과연 노 대통령이 극단적 선택을 하셨을까라는 생각이 든다.

오늘 서초동에 모였던 사람들 중 대통령 지지세력은, 한 번은 그렇게 보내드렸지만 두 번은 안된다라는 생각을 했을 것이다.

또한 정치 중립 성향의 사람들도 검찰개혁이라는 공감대 만큼은 갖고 있기에 이번이 검찰개혁을 완수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는 생각에 서초동으로 집결했을 것이다.

오늘 모인 100여만 명의 인파가 모두 문재인 대통령을 지지하거나 조국 법무부 장관을 지지하는 사람들은 아닐 것이다. 그 중에는 대통령에게 비판적이고 조국을 탐탁찮게 생각하는 사람들도 제법 있을 것이다.

하지만 검찰의 과도한 검찰권 악용에 분노하여 문 대통령이나 조 장관에 대한 지지 여부를 떠나 오로지 검찰개혁을 위해 서초동으로 나온, 진영논리와 전혀 무관한 사람들도 상당수라는 것은 검찰에겐 더욱 충격적인 일이 아닐 수 없을 것이다.

민심은 천심이라고 했고 국민을 이길 권력은 없다.

하물며 일개 법무부 외청에 불과한 조직이 국민에 맞서는 것은 계란으로 바위를 치는 것과 마찬가지다.

윤석열이 민심을 저버리고 끝까지 버틴다면 서초동 촛불의 숫자는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날 것이고, 결국 국민의 손으로 끌려나올 것이다.

윤석열은 국민에 의해 검찰총장직을 탄핵 당했다.

윤석열이 마지막으로 할 일은 조직에 충성하는 것인데, 그 조직은 검찰이 아닌 국가와 국민이 되어야 하고 검찰총장직을 스스로 물러나는 것이 국가와 국민에 대한 마지막 충성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윤석열은 국가와 국민에게 공직자로서 마지막 충성을 다 하기 바란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은미 2019-10-13 07:52:04
진실만 !! 꼭 사실만!!
뉴비씨 퐈팅!!!

빡친녀자 2019-10-12 21:16:30
아직도 상황파악 못하고 설치는
기자가 있는게 신기.... 아직도 국민보다 문제인, 죄국이 무서운가보지?

wolfvmax 2019-10-07 22:11:05
자기가 했던 말대로 정치깡패 입니다

김용태 2019-10-07 22:02:33
굿입니다 흥하세요

박수진(새로운시작) 2019-10-07 21:58:36
좋은글 잘봤습니다~
참언론 뉴비씨~♡

박정미 2019-10-07 19:59:41
좋은글 잘봤습니다 뉴비씨 화이팅!

정병욱 2019-10-05 16:33:08
좋은 글 잘 봤습니다.

올챙이 2019-10-01 15:10:05
오.. 좋은 기사 잘 읽고 갑니다.

검찰개혁! 2019-10-01 13:38:54
좋은기사 감사합니다

김민경 2019-10-01 13:33:44
구구절절 맞는말씀. 좋은기사 감사합니다

검찰개혁 2019-10-01 10:07:31
뉴비씨 응원합니다
김찬식 기자님 감사합니다

화룡점정 2019-10-01 09:53:32
감찬식님 고맙습니다
머리가 있으면 생각을 해야 될텐데요
뉴비씨 포에버♡♡♡

E.Lee 2019-09-30 13:21:43
그나마 자존심이라도 있음 스스로 내려와야할텐데...
그리 지혜로워 보이지 않는 인사입니다.

가오동문파 2019-09-30 08:27:09
뉴비씨 응원합니다.

홍혜민 2019-09-29 21:08:11
참 언론 뉴비씨!

김경화 2019-09-29 18:26:22
백퍼 동감합니다. 대통령님을 지키기 위해 절대 정치에 고개돌리지않읅닙니다.~!!!

초록별 2019-09-29 17:04:53
근데 윤석엿 돌머리 돼지넘이
머리가 나빠서 본인이 탄핵당했는줄도
모르나 봅니다. 오늘도 개소리 늘어놓는거 보니가..

젊은 지성 2019-09-29 16:41:52
몇안되는 제대로된 기사네요 고맙습니다 기자님
국민의 뜻을 제발 세상에 제대로 알려주세요
기자의 본분을 다해!!

시민 2019-09-29 13:44:33

바다소녓 2019-09-29 13:40:43
한달동안 속이터졌는데
이리 모인것을 눈으로 확인하니
혼자가 아니라서 위안이 되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