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레이호 고립 한국인 선원 4명 전원 구조
골든레이호 고립 한국인 선원 4명 전원 구조
  • 조시현
  • 승인 2019.09.10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교부 "美 해안경비대 10일 오전 7시(한국시간) 한국인 선원 4명 전원 구조해"
"구출된 선원 4명의 건강상태 양호한 상황, 건강상태 체크 위해 병원으로 이송"

미국 조지아주 인근 해안에서 사고로 전복된 현대글로비스 소속 자동차 운반선 골든레이호에 고립됐던 한국인 선원 4명이 10일 오전(한국시간) 전원 구조됐다. 

외교부는 미국 해안경비대가 지난 8일 기관실 내부에 고립됐던 한국인 선원 4명 전원을 이날 오전 7시(현지시간 9일 오후 6시) 전원 구조했다고 밝혔다.

외교부는 “구출된 선원 4명의 건강상태는 비교적 양호한 상황이며 건강상태 체크를 위해 병원으로 이송됐다”고 덧붙였다.

외교부와 주애틀란타총영사관은 미국 해안경비대 등 관계기관, 우리 유관부처 및 선사 등과 긴밀히 협조해 구조된 선원 및 가족을 지원하고 사고원인 규명 등 신속한 사고 수습을 위한 영사조력을 지속 제공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앞서 골든레이호는 해안경비대 접수시간 기준 8일 오후 3시(현지시간 8일 오전 2시)쯤 브런즈윅 항구로부터 약 12.6km 거리 수심 11m 해상에서 좌현으로 80도 가량 선체가 기울어지며 뒤집혔다.

이 선박에는 우리 국민 6명, 미국인 도선사 1명, 필리핀인 13명 등 총 24명이 탑승했으며 이들 가운데 우리 국민 4명을 제외한 20명은 사고 직후 구조됐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