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총리 "검찰은 오직 진실로 말해야 한다"
이낙연 총리 "검찰은 오직 진실로 말해야 한다"
  • 조시현
  • 승인 2019.09.05 11:5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 출석..."정치 하겠다고 덤비는 것은 검찰 영역 넘어선 것"
주광덕 자한당 의원 '조국 후보자 기자회견 특혜' 주장에 "청문회 무산에 기자간담회 요청"

이낙연 국무총리는 5일 “검찰은 오직 진실로 말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 총리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검찰이 조국 법무무 장관 후보자 의혹에 대해 압수수색을 한 것과 관련해 “자기들이 정치를 하겠다고 덤비는 것은 검찰의 영역을 넘어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또 임무영 서울고검 검사가 지난 4일 검찰 내부 통신망인 ‘이프로스’에 조 후보자의 사퇴를 촉구하는 글을 올린 것에 대해 “그 검사의 글이 과연 옳은 것인지에 대해 많은 의문이 있을 수 있다”고 밝혔다.

이 총리는 조 후보자의 지난 2일 기자간담회와 관련해 ‘조 후보자는 인사청문회 과정에서 특혜와 특권을 누렸다’는 주광덕 자유한국당 의원의 질문에 “청문회가 무산될 것이 확실해 보이는 단계에서 본인이 국민께 설명 드릴 게 있어 기자간담회를 요청한 것으로 안다”고 답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웰컴퓨터 2019-09-06 00:32:18
증거에 의한 진실만 말하는 검사보기가 이렇게 어려운 것일 줄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