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2019년 의료기기 제품화 성과발표회 개최
산업부, 2019년 의료기기 제품화 성과발표회 개최
  • 김경탁
  • 승인 2019.08.06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병원-기업 협력 R&D플랫폼 277억원·첨단의료기기개발지원 286억원 지원

산업통상자원부(이하 산업부)는 6일 서울 세종대학교 컨벤션센터에서 병원-기업 간 협력 R&D플랫폼 사업 및 첨단의료기기개발 지원사업을 통해 창출한 국내 의료기기 제품화 성과에 대해 발표회를 개최했다.

산업부는 지난 5년간(2014~19) 병원-기업 협력 R&D플랫폼 사업에 277억원, 첨단의료기기개발지원사업에 286억원을 지원해왔으며, 이날 발표회는 양대 사업의 성과 홍보 및 산‧학‧연‧병 네트워킹 기회 마련을 위해 마련된 것이다.

이 자리에는 산업기술평가관리원, 오송·대구경북 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국내 주요 6개 병원(분당서울대학교병원, 고려대학교안암병원,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서울아산병원, 서울대학교 치과병원, 연세대학교의료원), 의료기기 업계 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해 성과를 공유하고, 의료기기 산업 발전 관련 정보를 교환했다.

그동안 산업부는 국내 의료기기 기업들이 병원의 신뢰를 얻고, 시장진출을 확대할 수 있도록 병원-기업 플랫폼 사업을 통해 병원내 기업지원을 위한 전용공간 마련해 기업들이 병원의 의료현장 지식, 시제품 제작 컨설팅 등을 받을 수 있게 했다.

특히 분당 서울대 병원(방사선 진단치료기기), 서울대 치과병원(치과용기기), 고려대 안암병원(생체현상측정기기), 연세대 의료원(Health IT),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체외진단용기기), 서울아산병원(수술용기기) 등 6개 병원마다 특화된 분야를 정해 기업을 지원하게 했다.

그 결과, 병원당 평균 100건 이상의 컨설팅을 수행했고, 고려대학교 안암병원은 공동개발한 4개 품목에 대해 선도구매하는 등 병원-기업 간 활발한 교류가 이뤄지는 성과를 거두었다.

※주요 성과
- 분당서울대학교병원 : 클라우드 기반 多기관 의료영상 화질평가 시스템 개발, 인허가 자문 185건, 사용적합성 시험 20건
- 고려대학교안암병원 : 태영소프트 익명화 PACS 서버 사업화 성공, 공동개발 제품의 선도구매(4개품목)를 통한 선순환 생태계 구축
- 가톨릭대학교서울성모병원 : 임상시험 공동연구 6개社, 인허가 획득 2개 품목, 국제학술회(ISLH) 참석하여 기업들의 R&D성과 홍보 및 기업 마케팅 지원 
- 서울대학교치과병원 : 메디허브, 테크노와이 등 시제품제작‧성능평가 지원을 통한 사업화 성공, 지식재산권 28건 출원하여 11건 등록
- 연세대학교의료원 : 의료기기 SW개발을 위한 국제표준기반 개발자 가이드라인 개발‧배포, 기업1:1 컨설팅 68건, 의료기기 시제품개발 14건 지원 
- 서울아산병원 : 의료기기 개발 컨설팅 지원 184건 의뢰, 비임상/임상시험 공동연구 15건, 의료용 저압지속흡인기 개발을 위한 전주기 지원 및 구매계약 체결

이 사업과 같은 기간 동안, 기 구축된 오송과 대구경북의 첨단의료복합단지(이하 첨복단지)에 있는 의료기기센터의 인프라를 활용해 중소기업들의 애로기술해결 및 시제품 제작 등을 지원하는 ‘첨단 의료기기 개발지원 사업’도 별도로 진행됐다.

산업부에 따르면 오송과 대구경북의 첨복단지 의료기기센터는 동 사업을 통해 31개 기업을 지원해 100건 이상의 시제품 제작을 지원했고, 기업들은 총 31개 제품의 품목허가를 받는 성과를 창출했다고 한다.

대표적 성과로, 대구경북첨복단지는 초이스테크놀로지의 무선전자체온계와 디메텍의 초음파수술기 개발을 지원했고, 오송첨복단지는 씨유메디칼시스템의 심장충격기와 인트로메딕의 일회용내시경 개발을 지원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는 우수성과를 창출한 34개 기업의 홍보부스를 마련해 병원관계자와 의료진에 대한 제품홍보를 진행했고, 6개 병원 및 오송‧대구경북 첨복재단 등은 상생협력을 위한 기업 지원 내용을 소개했다.

특히, 투자유치 기회를 얻기 어려운 중소기업에게 벤처캐피탈을 대상으로 한 기업 발표 및 1:1컨설팅 자리를 마련해 국내 의료기기 스타트업의 우수성과가 시장으로 이어질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이밖에 정부·학계·산업계 등이 참여한 세미나에서는 ▲범부처 전주기 의료기기 R&D 사업 소개(산기평), ▲스타트업 투자방향(신용보증기금), ▲원스톱 허가 도우미(식약처), ▲규제 변화에 따른 대응전략(시험인증기관)에 대한 정보를 공유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