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 "북한 목선과 선원 3명 29일 北으로 송환할 계획"
통일부 "북한 목선과 선원 3명 29일 北으로 송환할 계획"
  • 조시현
  • 승인 2019.07.29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일부 보도자료..."합동정보조사 결과 대공 용의점 없고 귀환 자유의사에 따라 송환 결정"

정부는 지난 27일 밤 동해 북방한계선(NLL)을 넘어온 북한 목선과 선원 3명을 29일 북측으로 송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통일부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오늘 오후 동해 NLL 선상에서 북측 목선과 선원 3명 전원을 자유의사에 따라 북측에 송환할 예정”이라며 “오늘 오전 8시18분 대북통지문을 전달하고 목선과 인원도 동해 NLL 수역으로 출항했다”고 이같이 전했다.

앞서 27일 밤 11시21분쯤 북한군 부업선으로 보이는 소형 목선이 NLL을 넘어와 군 당국이 예인 조치했다. 목선에는 북 선원 3명이 승선해 있었다.

이들은 이후 관계기관의 합동정보조사를 받아왔다. 조사 결과 정부는 이들에게 대공 용의점이 없는 것으로 판단하고 귀환하겠다는 자유의사에 따라 송환을 결정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