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유학생들에 찾아가는 문화 공감 콘서트 개최
외국인 유학생들에 찾아가는 문화 공감 콘서트 개최
  • 김경탁
  • 승인 2019.07.15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연세대에서 전통-현대 어우러진 한국 문화 공감 콘서트 ‘헬로 케이!’
10월에는 충남대에서 대전·충남권 10개 대학 외국인 유학생 만날 예정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해외문화홍보원(이하 홍보원)이 국제방송교류재단(사장 이승열)과 함께 17일 오전 11시 30분 연세대 대강당에서 주한 외국인 유학생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문화 공감 콘서트 ‘2019 헬로, 케이!(Hello, K!)’를 진행한다. 

‘헬로, 케이!’는 주한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한국의 전통과 현대, 정보기술(IT)이 접목된 융·복합 문화공연을 쉽고 즐겁게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2015년부터 매년 개최되는 공연으로, 올해는 연세대 한국어학당에서 한국어를 배우는 60여 개국 외국인 유학생 1600여 명과 함께한다.

콘서트는 융·복합 공연팀 ‘생동감 크루’의 화려한 LED 공연으로 막을 열어 남자그룹 ‘엔티크(N.Tic)’와 여자그룹 ‘시엘시(CLC)’가 케이팝을 선보이고, 소리꾼 이봉근, ‘광개토 사물놀이’, ‘엠비크루’ 등이 판소리와 풍물놀이, 사자춤 등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무대를 펼친다. 

작년에 처음으로 선보였던 외국인 유학생들이 케이팝(K-pop) 춤을 추는 특별무대도 이어진다. 

연세대학교 주한외국인 유학생 30명으로 새롭게 구성된 ‘판타스마 코리아(Fantasma Korea)’는 이번 무대를 위해 지난 한 달여간 방과 후에 특별 강습을 받으며 춤을 연습했다. 영상으로 기록된 연습 과정도 무대 위에 함께 상영된다.

한편 ‘2019 헬로, 케이!’는 7월 연세대 공연에 이어 10월에는 충남대학교에서 대전・충남권 지역 10개 대학의 외국인 유학생들을 만난다.

아울러 ‘헬로, 케이!’와 함께한 외국인 유학생들은 생생한 공연 현장과 경험을 국내외 누리소통망(SNS)을 통해 실시간으로 공유하고 전 세계 구독자들과 소통하며 한국문화를 홍보할 계획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