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日, 전력제공국 포함 논의된 바 없다"
국방부 "日, 전력제공국 포함 논의된 바 없다"
  • 조시현
  • 승인 2019.07.11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재천 부대변인 정례브리핑..."日, 6.25 전쟁 참전국이 아니기 때문에 전력제공국 될 수 없어"
전력제공국이란 한반도 유사 시 전투부대 파병하는 국가...日에 후방기지 7곳 운영한다는 얘기

국방부는 11일 “유엔군사령부가 한반도 유사시 전력을 제공받는 국가에 일본을 포함하는 방안은 논의된 바 없고 검토한 바도 없다”고 밝혔다.

노재천 국방부 부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일본은 6.25 전쟁 참전국이 아니기 때문에 전력제공국으로 활동할 수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전력제공국은 한반도 유사시 전투부대를 파병하는 국가로 이들 국가는 유사시에 유엔기를 들고 한반도에 병력을 투입하게 된다.

유엔사 측은 “유엔사는 전력제공국을 지원하기 위해 일본에 모두 7곳의 후방기지를 두고 있다”며 “한반도 유사시 이를 원활하게 지원하겠다는 의미지 전력제공국에 포함을 추진하고 있는 것은 아니다”고 해명했다.

앞서 이날 주한미군사령부가 발간한 ‘주한미군 2019 전략 다이제스트’에 따르면 유엔사는 “위기 시 필요한 일본과의 지원 및 전력 협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는데, 이를 두고 유엔사가 일본을 전력제공국에 포함하려는 것 아니냐는 분석이 나온바 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