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 "남북 정상회담 조기 개최 위해 노력하고 있다"
통일부 "남북 정상회담 조기 개최 위해 노력하고 있다"
  • 조시현
  • 승인 2019.06.17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상민 대변인 정례브리핑..."문재인 대통령께서 한미 정상회담 전 남북 정상회담 개최 언급"

통일부는 17일 “남북 정상회담이 조기에 개최될 수 있도록 다각적인 노력을 계속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상민 통일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이미 문재인 대통령도 한미 정상회담 이전에 남북 정상회담이 개최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말씀을 하신 바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주 북유럽 순방 기간 동안 6월 말로 예정된 한미 정상회담 전 남북 정상회담의 개최 필요성을 언급하며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결정에 달려 있다"라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이 대변인은 정부가 추진 중인 대북 식량지원 문제와 관련해 “국제기구를 통해 관련 검토와 실무적인 협의를 계속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개성공단 입주기업인들의 공단 방문에 대해서는 “협의가 계속 진행 중”이라며 “새롭게 말씀드릴 내용이 없다”고 말했다.

북한 자강도 지역에 발생한 아프리카 돼지열병에 대한 방역 협력 제의에 대한 북측의 반응에 대해서도 이 대변인은 “특별한 반응을 아직 얻지 못하고 있다”고 답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