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 "개성공단 기업인 방북 승인한다"
통일부 "개성공단 기업인 방북 승인한다"
  • 조시현
  • 승인 2019.05.17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상민 대변인 긴급브리핑..."국민의 재산권 보호 차원에서 방북 승인"

통일부는 17일 “개성공단 입주기업인들이 지난달 30일 신청한 자산 점검을 위한 방북을 승인한다”고 밝혔다.

이상민 통일부 대변인은 이날 긴급 브리핑을 통해 “정부는 국민의 재산권 보호 차원에서 기업인들의 방북을 승인하게 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변인은 “개성공단 기업인들의 자산 점검 방북이 원만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필요한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정부는 구체적인 방북 일정과 규모 등에 대해 북측과 협의 중에 있다”며 “기업들의 방북이 조기에 성사되도록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개성공단 입주기업들의 방북이 성사된 것은 지난 2016년 2월 공단의 폐쇄 이후 3년여 만이다. 입주기업의 입장에서는 9번의 신청 끝에 처음으로 공단 방문이 가능하게 됐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