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총리 "5당 대표 모임 먼저, 1:1 대화는 그 후에 하자"
이낙연 총리 "5당 대표 모임 먼저, 1:1 대화는 그 후에 하자"
  • 조시현
  • 승인 2019.05.15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편집인협회 토론회 참석..."국가적으로 시급한 문제 먼저 해결하자"

이낙연 국무총리는 15일 “국가적으로 시급한 문제가 있으니까 5당 대표가 함께 모이시고, 그 다음에 일대일 대화 하는 것을 수용해주시면 어떨까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 총리는 이날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편집인협회 토론회에서 여야정 국정상설협의체와 문재인 대통령과 5당 대표 회동이 난항을 겪고 있는 것과 관련해 “정부·여당 노력이 더 있어야 된다고 생각하지만 한쪽의 노력만으로 이뤄지는 것은 아니라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대북관계, 식량지원 문제 포함해서 인도적 문제에 대한 지혜를 얻고자 하는게 5당 대표 회동 제안 이유였지만 현재 난항을 겪는 것은 아쉽게 생각한다”며 “여야가 싸울 때 싸우더라도 국가적 문제에 있어서 함께 자리 해주시는게 어떨까 조심스럽게 제안한다”고 덧붙였다. 

이 총리는 지난 개각에서 야당의원들을 모시기 위해 노력했지만 거절당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그는 “국민생활이나 산업과 관계되는 부처 몇 곳에 적합한 여당 의원님들을 타진하려 했지만 거절당했다”고 설명했다. 

문재인 정부 2년 평가에 대해서는 “점수 매길 준비는 안 돼 있고 열심히들 하고 있다”며 “다만 사안, 분야에 따라서 성과가 더 빨리 나오는 것도, 더디게 나오는 것도, 미진한 것도 있다”고 말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