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수 "도저히 납득할 수 없다...진실 향한 긴 싸움 다시 시작"
김경수 "도저히 납득할 수 없다...진실 향한 긴 싸움 다시 시작"
  • 조시현
  • 승인 2019.01.30 16:5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창호 부장판사와 양승태 대법원장 '특수관계'..."우려했던 일이 현실이 됐다"
 
 
김경수 경남도지사는 30일 1심에서 법정 구속 선고가 내려진 후 친필로 작성한 입장문을 통해 “진실을 외면한 재판부 결정을 도저히 납득할 수 없다. 다시금 진실을 향한 긴 싸움을 시작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 지사의 변호인 오영중 변호사는 이날 1심 선고 후 김 지사가 친필로 쓴 입장문을 대독했다.
 
김 지사는 입장문에서 “재판 과정에서 밝혀진 진실을 외면한 채 특검의 일방적 주장만 받아들였다”며 “특검의 물증 없는 주장과 드루킹 일당의 거짓 자백에 의존한 유죄 판결은 이해도, 납득도 하기 어렵다”며 재판부를 강하게 비판했다.
 
그는 재판장인 성창호 부장판사와 사법농단 혐의로 구속된 양승태 전 대법원장과의 ‘특수관계’를 거론하며 “우려한 일이 현실화됐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성 부장판사는 양 전 대법원장의 비서실에서 근무한 바 있다.
 
다음은 오 변호사가 대독한 김 지사의 입장문 전문이다.
 
***
 
우선 설마한 우려가 현실이 됐다.
 
재판장(성창호 부장판사)이 양승태 전 대법원장과 특수관계인 게 이번 재판 영향을 미치지 않을까 주변에서 우려했다. 그럼에도 재판 과정에서 드러난 진실이 있는데 그렇게 할까 했는데 그런 우려가 재판 결과를 통해 현실로 드러났다.
 
재판 과정에서 드러난 진실은 외면한 채 특검의 일방적 주장만 받아들인 재판부의 결정을 도저히 납득할 수 없다. 특검의 물증 없는 증거와 드루킹 일당의 진술만 믿었다.
 
그동안 저를 믿고 응원해주신 모든 분들께 깊이 감사드린다.
 
진실 향한 긴 싸움을 시작할 것이다. 실체적 진실을 밝혀나갈 것이며 진실의 힘을 믿는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누리짱 2019-01-30 19:54:56
김경수의원님 너무 화가 나고 슬프네요. 의원님을 믿습닏. 부디 힘내서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