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28일 연차휴가…경남 양산 본가에서 휴식
문 대통령, 28일 연차휴가…경남 양산 본가에서 휴식
  • 조시현
  • 승인 2018.09.27 11:18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양 남북정상회담, 유엔 총회 참석 등 숨가쁜 외교전 마치고 오늘 귀국

문재인 대통령이 28일 연차휴가를 내고 경남 양산 본가에서 휴식을 취한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27일 오전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대통령께서는 유엔 총회를 마치고 저녁 9시쯤에 도착하실 예정”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2018 남북정상회담 평양’을 마친 후, 제73차 유엔총회 참석차 지난 23일 뉴욕으로 향했던 문 대통령은 숨 가쁜 외교전을 마치고 이날 귀국한다. 

이 고위 관계자는 “문 대통령은 양산에서 휴식을 취하신 뒤 주말에 서울로 귀경하실 것으로 예상된다. 정확한 귀경 시점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전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지난 7월 말부터 8월 초에 5일간 여름휴가를 다녀오면서 총 21일의 연차 가운데 12일이 남은 상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을목남 2018-09-27 19:23:57
에공.. 고생하셨어요
푹 쉬시길!!!

링고 2018-09-27 13:14:23
편히 휴식 취하시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