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문 대통령·김 위원장, 오늘(26일) 판문점에서 전격 정상회담
[속보] 문 대통령·김 위원장, 오늘(26일) 판문점에서 전격 정상회담
  • 고일석
  • 승인 2018.05.26 21:05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일) 오전 10시 문 대통령이 직접 결과 발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6일 오후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두 번째 남북정상회담을 전격 개최했다고 청와대가 밝혔다.

이번 전격 정상회담은 북미정상회담에 대해 혼선이 빚어지는 가운데 지난 4월 27일 판문점 평화의집에서 1차 정상회담을 가진 지 한 달이 채 되지 않은 시점에서 성사됐다.

청와대는 양 정상이 이날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2시간 동안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4.27 판문점 선언의 이행과 북미정상회담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허심탄회하게 의견을 교환했다고 밝혔다. 

이날 정상회담에는 남측에서는 서훈 국정원장이, 북측에서는 김영철 당중앙위원회 부위원장만 배석했다. 

이날 문 대통령이 북측 통일각에 도착했을 당시 김여정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이 영접했고, 양 정상은 회담이 끝난후 서로 포옹하기도 했다.

양측 합의에 따라 회담 결과는 27일 오전 10시 문 대통령이 직접 발표할 예정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1 2018-05-26 22:42:00
우리 문프는 정치와 외교100단 같습니다.
대통령이라는 직업이 문재인정부들어 정말 극한직업이 됐네요
이명박근혜때는 사기치고 놀고 편한직업이었는데

새로운시작 2018-05-26 21:32:15
한반도에 사는 모든 사람들을 위해 평화로운 좋은 소식이 있길 기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