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비씨, ‘허위사실 유포’ 일베와 전면전 선언
뉴비씨, ‘허위사실 유포’ 일베와 전면전 선언
  • 조시현
  • 승인 2018.01.26 16:04
  • 댓글 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형사상 소송 제기…“절대 좌시하지 않을 것”
 
시민의 언론 뉴비씨가 자매 팟캐스트인 정치신세계에 대해 허위사실을 유포한 극우성향 인터넷 사이트 일간베스트저장소(이하 일베) 회원들을 상대로 민·형사 고소를 진행한다.

권순욱 뉴비씨 보도부문 대표는 26일 뉴스신세계 방송을 통해 “SNS에서 정치신세계에 대한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글을 캡쳐한 것을 제보받았다”며 “이에 대해 법적 대응을 검토해 민·형사상 소송을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일베 회원으로 보이는 한 무리의 극우성향 네티즌들은 “재미교포인 문재인 대통령 지지자가 문 대통령 생일 축하광고를 위해 돈을 모금했는데 이 과정에 정치신세계를 통해 8개 계좌에 각각 1천만원씩 총 8천만원을 모금해 광고비 60만원을 제외한 나머지 돈을 횡령했다”는 취지의 주장을 펴고 있다.

권순욱 대표는 “계좌는 총 4개를 개설해 모금했으며 각 계좌당 최대 1천만원을 못 넘는다. 즉 4천만원 이내의 액수로, 계좌로 모금한 돈은 별도의 깜짝 이벤트용인데 현재 추진 중이라 자세하게 밝힐 수는 없다”며 “타임스퀘어 광고와 이벤트는 별개로 진행되고 있고, 광고는 미국에 거주하는 지지자분들이 자체적으로 해결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권 대표는 “이 사건에 대해 사과 받을 생각은 추호도 없다”며 “건전한 비판은 감당하겠으나 허위사실에 대해서는 절대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최근 일베 회원들은 도를 벗어난 행동들로 인해 사회적으로 큰 물의를 일으키고 있다.

지난 25일에는 미국에 거주하는 일베 회원이 노무현 전 대통령의 합성 사진을 광고판에 게재해 큰 충격을 줬으며, 또 자유한국당 소속인 김진권 충남 태안군의원이 단체 채팅방에 문재인 대통령 합성 사진을 올려 물의를 빚기도 했다.

권순욱 대표는 이러한 일들을 인간성마저 저버리는 행동이라고 규정하면서 “일베 사이트 폐쇄 운동을 벌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8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돌킹 2018-02-24 14:32:13
나중에 합의해주거나 소취하하면 ~~~~ 때려줄 겁니다.

카오 2018-01-30 12:24:26
응원합니다.

nonetheless 2018-01-30 00:11:06
어린 일베들을 위해서라도 정신차리라고.. 꼭! 처벌해주세요.

gspapa 2018-01-29 18:22:30
후원하는 보람을 느낍니다.
유야무야 넘어가지 말길 바랍니다.

제이지 2018-01-28 11:32:58
용서와 관용은 뉘우치고 반성하는 자에게 해주는 것이지 일베와 같은 수구꼴통들에게 필요한 것이 아니죠~
잘못한 자에게 잘못을 따지는 것은 너무나도 당연한 것이니 이번기회에 뉴비씨에에서 끝까지 잘못한 자에게
죄를 물어주시기 바랍니다.